삼성노동자들이 ‘신인사제도’ 개편안은 명백한 ‘개악안’이라며 철회를 촉구했다...[기사보기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