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로나19로 일감이 늘어난 상황에 집배원 정원을 줄이는 구조조정이 이뤄지고 있다며 집배원들이 우정사업본부를 규탄했다...[기사보기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