국회 환경노동위원회가 6일 고용노동부를 대상으로 개최한 국정감사에서는 곽상도 의원 아들이 대장동 개발 의혹의 중심에 있는 화천대유자산관리(화천대유)로부터 수십억원의 퇴직금을 받은 사실이 도마 위에 올랐다...[기사보기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