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6일 직장 내 괴롭힘으로 인한 지난 5월 직원의 극단적 선택에 대해 재차 공식 사과하고 "바꿔야 할 부분은 다 바꾸겠다"고 다짐했다...[기사보기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