5명 미만 차별폐지 공동행동이 집중행동주간에 돌입했다...[기사보기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