경남 창원 한 공장에서 700㎏ 무게 중량물이 추락해 작업자 1명이 깔려 숨진 데 대해 노동조합이 사측에 책임을 물었다...[기사보기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