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BS 첫 노동이사를 뽑는 선거에서 이강훈 기자와 양승창 PD가 최종 후보로 선출됐다. 오는 13일 임원추천위원회가 이들 두명을 노동이사로 추천하면 서울시장(권한대행)이 최종 임명할 예정...[기사보기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