용인에 있는 현대자동차 마북환경기술연구소에서 시설관리를 담당하는 하청업체의 노동자들을 현대차가 직접 고용할 의무가 없다고 대법원이 판결했다...[기사보기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