현대중공업이 지난 3월 협력사와 상생모델을 구축하겠다면서 조선업계 최초로 동반성장실을 신설했지만 사내하청 노동자들의 임금체불 문제가 또다시 불거졌다...[기사보기]